SBS ‘사임당’ 홍콩 그룹서 100억 투자 받아
SBS ‘사임당’ 홍콩 그룹서 100억 투자 받아
  • 충청매일 제휴/연합뉴스 기자
  • 승인 2015.08.11 1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콩의 미디어그룹 엠퍼러그룹이 이영애의 복귀작 SBS TV ‘사임당, 더 허스토리’의 제작에 참여한다.

11일 제작사 그룹에이트에 따르면 홍콩 엠퍼러그룹의 자회사인 엠퍼러엔터테인먼트코리아(EEK)는 최근 그룹에이트와 공동제작 계약을 체결하고 100억원을 투자했다.

엠퍼러그룹은 금융, 부동산, 호텔, 미디어 계열사를 두고 있으며 중화권에서 영화 제작·배급회사로도 유명하다.

이 회사는 최근 1억 달러를 투자해 EEK를 설립하는 등 한국 엔터테인먼트 본격 진출했다.

최준영 EEK 대표는 “앞으로 아시아를 넘어 전 세계를 공략할 수 있는 킬러 콘텐츠에 지속적인 투자를 할 것”이라며 “제작사인 그룹에이트와 한류열풍의 핵심인 이영애, 송승헌과 함께 한류의 새 역사를 쓸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사임당’은 조선시대 신사임당의 삶을 재해석한 작품으로, 이영애가 11년 만의 복귀작으로 택해 화제를 모았다.

이영애는 한국미술사를 전공한 대학강사와 신사임당 1인 2역을 맡아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사임당의 일기와 의문의 미인도에 얽힌 비밀을 풀어나간다.

사임당을 마음에 품고 사는 순정남 이겸 역에는 송승헌이 캐스팅됐다. 지난 10일 첫 촬영을 시작했으며 100% 사전제작으로 진행돼 내년 상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