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이더맨 ‘어벤져스’ 합류
스파이더맨 ‘어벤져스’ 합류
  •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 승인 2015.02.10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년 여름 마블에서 재탄생

소니 픽쳐스는 10일 마블스튜디오와 손잡고 ‘스파이더맨’ 리부트 시리즈를 제작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스파이더맨을 마블의 슈퍼히어로들과 함께 볼 수 있게 됐다.

스파이더맨의 새 시리즈는 2017년 7월 28일 공개된다. 소니 픽쳐스는 1999년 마블 스튜디오로부터 스파이더맨 판권을 700만달러에 사들였다. 이후 소니픽쳐스는 2002년부터 ‘스파이더맨’ 시리즈 세 편과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두 편을 내놨다.

하지만 스파이더맨 판권이 소니 픽쳐스로 넘어가면서 마블 스튜디오의 히어로 영화에서는 스파이더맨의 모습을 볼 수 없었다. 마블코믹스 원작에서 스파이더맨은 마블 히어로들의 단체인 ‘어벤져스’의 핵심 인물이다.

밥 아이거 월트 디즈니 CEO는 “스파이더맨은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마블의 위대한 캐릭터다. 우리는 소니와 함께 작업하게 돼 매우 흥분된다”며 “앞으로 제작될 영화의 스토리텔링에 새로운 기회가 열릴 것”이라고 밝혔다.

마블 스튜디오는 2009년 월트 디즈니 스튜디오에 인수됐다.

이날 소니는 새로운 ‘피터 파커’를 캐스팅할 것이라고 발표하기도 했다. 이에 따라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에서 피터 파커를 연기한 앤드류 가필드는 하차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