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칼럼>암 환자 늘었지만 생존율도 높다
<건강칼럼>암 환자 늘었지만 생존율도 높다
  • 충청매일
  • 승인 2014.02.12 20:21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흠귀 한국건강관리협회 충북.세종지부 내과전문의

최근 보건복지부와 국립암센터 중앙암등록본부가 국가암등록통계사업을 통해 발표한 ‘2011년 국가암등록통계’에 따르면 우리나라 국민이 평균수명인 81세까지 생존할 경우 암에 걸릴 확률은 35.53%로 3명 중 1명은 암이 발생할 것으로 추정됐다. 성별로 분류하면 남자(평균수명 77세)는 38.1%로 5명 중 2명, 여자(평균수명 84세)는 33.8%로 3명 중 1명에서 암이 발생했다.

▶10년 새 암 환자 2배가량 증가

1999년 이후 2011년까지 암 환자는 매년 평균 3.6%씩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남성의 연평균 증가율 순위는 갑상선암(25.0%), 전립선암(12.1%), 대장암(6.1%) 순이었으며, 간암(-2.1%), 폐암(-0.8%), 위암(-0.4%)은 지속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여성의 연평균 증가율 순위는 갑상선암(23.5%), 유방암(6.1%), 대장암(4.5%) 순이었으며, 자궁경부암(-3.9%)과 간암(-1.5%)은 지속적으로 감소했다.

2011년 신규 암 환자를 성별로 나누면, 남성환자는 11만 151명, 여성 환자는 10만 7천866명 등 총 21만 8천17명으로 10년 전인 2001년과 비교하면 2배가량인 96% 증가했다. 남녀를 합해 2011년에 가장 많이 발생한 암은 갑상선암이며 다음은 위암, 대장암, 폐암, 간암, 유방암, 전립선암 순이다. 남성의 경우 위암, 대장암, 폐암의 발병률이 높았고 여성은 갑상선암, 유방암, 대장암 순으로 많이 발생했다.

▶국소 진행단계에서 생존율 90%↑

다행히 의학의 발전으로 인해 암 생존율도 지속적으로 향상되고 있는 추세다. 2007년부터 2011년까지 발생한 암 환자의 5년 상대생존율(이하 생존율)은 66.3%로, 2001년부터 2005년까지의 생존율 53.8% 대비 12.5%p 향상됐다.

특히 암이 처음 발생한 장기에만 국한된 국소 진행단계인 경우 갑상선암과 전립선암은 일반인의 생존율과 차이가 없었고 위암, 대장암, 유방암, 자궁경부암도 90% 이상 생존율을 보였다. 반면 간암(28.6%), 폐암(20.7%), 췌장암(8.7%)은 상대적으로 낮은 생존율을 보였다.

▶전체 암 경험자의 37.6% 5년 초과 생존

1999년 이후 2011년까지 암으로 진단받고 2012년 1월 1일까지 생존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된 암 경험자(치료 중 또는 치료 후 생존자)는 총 109만7천253만명(여성 60만5천748명·남성 49만 1천505명)으로 110만 명에 육박했다. 2011년 전체 인구가 5천11만명인 점을 감안하면 인구 45명당 1명이 암 치료를 받고 있거나 암 치료 후 생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65세 이상 연령군에서는 13명당 1명이, 남자는 9명당 1명, 여자는 18명당 1명이 암 환자이거나 암 치료 후 생존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암 진단 후 5년 초과 생존한 암 환자는 41만2천457명으로, 전체 암 경험자의 37.6%였으며 추적 관찰이 필요한 2~5년 생존 암 환자는 34만 723명으로 전체 암 경험자의 31%, 적극적 암치료가 필요한 2년 이하 생존 암 환자는 34만 4천73명으로 전체 암 경험자의 31.4%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워니언니 2014-03-11 16:03:42
평소엔 별로 신경쓰지 않았는데, 이글을 읽어보니 갑상선이나 위,대장암도 무시할게 못 되네요. 지인들에게도 검사해보라고 권유해봐야 겟어요

조성희 2014-02-17 20:54:58
의사가 실수로 소장을 잘라내놓고 대장을 끊은 부위를 봉합하지 않고 풍선으로 막아놓고는 음식물을 섭취하지 못하게 하고는 소장절제술 검사시 작년 10월경에 간암 의심스럽지만 확실치 않는다고 개복 수술을 않고는 다시 금년 1월에는 간암에 걸려서 수술을 할수 없다하여 죽을 날만 기다리고 간암치료를 않고 있습니다 어찌해야 할까요.도와주세요01028490058

이주노임 2014-02-13 09:42:37
2년전에 건협충북세종지부에서 갑상선암을 발견해서 수술치료를 받았읍니다. 안 걸리면 좋지만 세상일 조기발견 치료가 중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