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선율에 푹 빠져볼까"
"봄선율에 푹 빠져볼까"
  • 김상희기자
  • 승인 2002.03.18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꽃 향기가 코끝을 간질이는 따스한 봄날 저녁이면 뭔가 특별한 이벤트를 기대하게 된다.
‘오늘밤은 뭔가 흥겨운 일이 없을까’ 이런 기대감을 갖고 있는 사람이라면 19일 오후 7시 청주예술의전당 대공연장을 찾아가 보자. 청주CBS(본부장 이재천)가 최정상의 성악가를 초청해 마련한 ‘Big7 초청 새봄맞이 음악회’가 있다.

테너 김영환, 바리톤 전기홍, 소프라노 김인혜 등 한국 최고의 성악가와 지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테너 강진모, 바리톤 한규석, 소프라노 이선용·박미경 등 모두 일곱 명의 성악가들이 공들여 음악 성찬을 차려놓았다.

우선 눈길을 끄는 성악가는 세계 정상의 성악가 김영환·전기홍·김인혜 씨. 각자 스타성과 개성을 갖고 있는 3명이 나란히 무대에 서서 노래하는 모습을 감상할 수 있다.

또 청주에서 활동하고 있는 소프라노 박미경·이선용, 테너 강진모, 바리톤 한규석 씨는 이강희씨가 지휘하는 CBS그라치아오케스트라의 반주에 맞춰 ‘강 건너 봄이 오듯’ ‘그리운 마음’ 등 가곡과 오페라 아리아를 들려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