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의 좋은 드라마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올해의 좋은 드라마는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2.12.08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김수현드라마아트홀 발표
시청자평가단·전문가 그룹 선정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올 한해 시청자를 만난 K-드라마 가운데 선택받은 ‘올해의 좋은 드라마’는 우영우 신드롬의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였다.(사진)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대표이사 변광섭)이 운영하는 김수현드라마아트홀(이하 드라마아트홀)이 8일 ‘2022 올해의 좋은 드라마’를 발표했다.

올해의 좋은 드라마는 ‘좋은 시청자가 좋은 드라마를 만든다’는 캐치 프레이즈 아래 ‘K-드라마 르네상스의 도시, 청주’를 목표로 기획한 드라마아트홀의 어워즈 형식 프로그램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진행했다.

2021년 12월 1일부터 2022년 11월 30일까지 각 방송사(KBS, MBC, SBS, tvN, JTBC, 채널A, TV조선, MBN, OCN, ENA 등)가 방영한 115편의 드라마를 대상으로, 8.8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8인의 시청자 평가단과 전문가 그룹이 4차례 심사를 진행한 끝에 선정한 2022 올해의 좋은 드라마-연속극 부문은 ENA의 수목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2022년 6월 29~8월 18일 방영)’였다.

천재적인 두뇌와 자폐 스펙트럼 장애를 동시에 가진 법무법인 한바다의 신입 변호사 우영우가 다양한 사건을 자신만의 방식으로 해결해가는 이야기가 담긴 이 작품은 다양한 명대사와 함께 고래 열풍을 일으키는 한편, 환경의식과 자폐 스펙트럼에 대한 사회적 인식마저 바꿔 놓으면서 시청자의 폭발적인 사랑을 얻었다.

평가단은 “올해의 좋은 드라마로 선정된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는 극중의 대사 그대로 시청자의 마음에 ‘봄날의 햇살’같은 작품이었다”며 “0.9%의 시청률로 시작해 최고 시청률 17.5%를 기록한 것만 봐도, 좋은 드라마를 알아보고 사랑하는 시청자의 눈과 마음은 정확하다는 것을 알 수 있다”고 입을 모았다. 

우리의 삶은 때로 이상하고 별나지만 가치 있고 아름다운 것이라는 걸 깨닫게 해준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제작진에게 드라마아트홀은 상패와 함께 격려의 메시지를 전하고 특별상영회를 마련하는 등 올해의 좋은 드라마를 위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관계자는 “단막극 부문에서는 올해도 역시 해당작이 없어 아쉽긴 하지만 여전한 코로나과 경기침체 등으로 힘들었던 올 한해, 즐거움과 용기, 희망을 담은 좋은 드라마로 국내외 시청자들에게 드라마틱한 순간들을 선물해준 모든 작가들과 제작진들에게 감사를 전한다”며 “드라마아트홀은 앞으로도 드라마작가 과정 등의 교육을 통해 좋은 드라마가 탄생하고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