밤사이 비 내린 뒤 주말 반짝 추위…다음주 중반 ‘한파’
밤사이 비 내린 뒤 주말 반짝 추위…다음주 중반 ‘한파’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2.11.24 2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25일과 26일 사이 비가 내린 뒤 오는 27일까지 반짝 추위가 나타나겠다.

기상청은 “현재 평년보다 포근한 날씨를 선사해준 이동성 고기압이 점차 동쪽으로 이동해나가고 뒤이어 기압골(저기압성 순환)이 한반도를 통과하면서 25일 밤부터 26일 새벽까지 비가 내리겠다”고 24일 예보했다.

강수시간이 길지 않고 강수량도 5㎜ 내외로 많지 않겠으나 국지적으로 비가 쏟아지는 때가 있겠다.

26일 오후부터 27일까지는 중국 북동부에 자리한 고기압이 우리나라로 들어오면서 차가운 공기가 유입돼 하루 새 기온이 5도가량 떨어지면서 추워지겠다.

기온이 평년보다 높은 수준이다가 평년 수준(최저 0.8도, 최고 8.5도)으로 내려갈 것으로 보인다.

다음주 월요일인 오는 28일부터 29일에는 중국 북동부 고기압이 동쪽으로 빠져나가고 그 뒤로 중국 내륙지역에 자리한 다른 차가운 고기압이 밀려오면서 찬 기압과 따뜻한 고기압 사이 저기압이 발달해 전국에 비가 오겠다.

30일부터는 중국 북동쪽 대륙고기압이 세력을 확장하면서 북쪽에서 차가운 공기가 남하해 본격적인 겨울추위가 시작되겠다. 바람도 세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겠다.

다음달 1일에는 전국 최저기온이 영하로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