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민대상 수상자 3명 선정
충북도민대상 수상자 3명 선정
  • 박근주 기자
  • 승인 2022.11.24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육 이신재·산업경제 박종관·선행봉사 오정교씨…지역 사회 발전 공로
박종관, 오정교, 이신재

[충청매일 박근주 기자] 2022년도 충북을 빛낸 도민대상 수상자가 결정됐다.

충북도는 24일 문화체육부문에 이신재(75) 비젠테코리에 대표, 산업경제부문에 박종관(66) ㈜다우산업 대표, 선행봉사 부문에 오정교(78) 대한예수교 장로회 갈릴리 충북교회 담임목사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1984년 한지·지점토공예 사범 자격을 취득한 뒤 1990년 수공예연구소를 설립해 직지 열쇠고리·직지 저금통·한지민속인형 등 다양한 충북관광상품을 제작해 왔다. 양로원, 어린이집, 복지회관, 교도소, 요양원 등을 대상으로 1천700여 시간의 봉사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산업경제 부문 수상자인 박 대표는 전기안전분야 산업용 차단기 전자개폐기 등을 생산하고 있다. 건전한 노사관계 형성으로 회사 설립 이래 무분규 무재해를 유지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다문화 가정 고용지원과 중·고생 장학사업도 펼치고 있다.

성은건축사사무소를 운영중인 오 목사는 2006년 외국인 사랑 나눔 지원센터를 설립해 한국어 교육과 무료 급식, 취업상담 등 외국인 근로자 지원 사업을 하고 있다. 네팔에는 교회를, 중국 하얼빈에는 양로원을, 방글라데시에는 고아원을 설립하는 등 해외 봉사활동에도 앞장서고 있다.

충북도민대상 수상자들에 대한 시상식은 내달 22일 열린다.

도민대상은 각 분야에서 충북의 발전과 위상을 드높인 자랑스러운 도민을 발굴해 시상하는 제도로, 1996년부터 지난해까지 119명의 수상자를 배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