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 만족도 93% 달해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 만족도 93% 달해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2.11.03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청주예총 설문조사 결과
91% “다시 찾은 보물 주제와 부합”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지난달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열린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 설문조사 결과 만족도와 주제와의 부합성 등에서 높은 호응을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청주시와 (사)청주예총에 따르면 사단법인 충북공공디자인협회에 의뢰한 축제 만족도 설문조사 결과 응답자 719명 중 93%에 달하는 669명이 만족한다고 답했다. 또한 ‘다시 찾은 보물’이라는 주제와의 부합성을 묻는 질문에는 91.1%가 주제와 부합한 행사였다고 응답했다. 인기 있었던 프로그램은 공연마당, 어가행차, 조선의 궁 도자 특별전 등의 순이었다.

행사장 환경을 묻는 질문에는 88.9%가 만족한다고 응답했으며, 축제 서비스의 만족도를 묻는 질문에는 89.3%가 만족한다고 응답했다. 특히 응답자의 86.2%가 예전 축제와 비교했을 때 좋아졌다고 응답해 이번 축제가 성공적이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와 함께 개선할 사항을 묻는 질문에는 공연 및 체험 프로그램 확충, 먹거리장터 다변화, 초정약수를 활용한 콘텐츠 특화 등의 순으로 답했다.

이번 설문조사는 충북공공디자인협회가 소셜 커머스 시스템을 활용한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응답자 719명 중 남자는 44.9%, 여자는 54.2%였다. 응답자의 70%가 청주시민이고 충북 12%, 서울 및 경기도 10%, 기타 8% 순이였다.

올해로 열여섯 번째를 맞는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는 ‘다시 찾은 보물’을 주제로 초정행궁 일원에서 개최됐으며 누적 방문객 8만4천여명을 기록했다.

특히 초정행궁 조성 이후 처음으로 개최한 축제로 초정 12공방, 조선의 궁 특별전, 디지로그 체험을 비롯해 어가행차, 조선유람단, 책의 정원 등 다채로운 콘텐츠와 프로그램을 통해 방문객들의 높은 관심과 인기를 끌었다. 초정행궁 구석구석에 세종대왕을 소재로 한 콘텐츠가 배치돼 역대 행사 중 가장 풍성한 축제의 장을 펼쳤다는 평가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