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문화재단, 찾아가는 문화다방 운영
충북문화재단, 찾아가는 문화다방 운영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2.10.06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일 옥천·내달 2일 증평서 공연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재)충북문화재단은 증평군 소재 기업인 ‘벨포레리조트’의 후원금과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기금을 지원받아 도내 곳곳에 찾아가는 공연 프로그램인 ‘찾아가는 문화다방’을 운영한다.

‘찾아가는 문화다방’은 지난 6월부터 9월까지 청주 성안길, 증평 보강천 미루나무숲, 증평 벨포레리조트 브리스킷346 앞 광장에서 총 3회 공연이 진행됐으며, 총 21팀의 공연팀, 약 800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성황리에 공연을 선보인 바 있다.

6일 오전 10시30분, 제천 백운초등학교(분교) 공연에 이어 이달과 다음달에도 도내 중부권 증평군을 포함해 북부권 제천시, 남부권 옥천군 등 상대적으로 문화공연이 부족한 지역과 장소를 찾아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10월 19일 오후 1시30분, 옥천 청산원(사회복지시설) △11월 2일 오후 2시 증평 37사단 보병대대(군부대)이다. 

재단 관계자는 “‘찾아가는 문화다방’을 통해 다중 밀집지뿐만 아니라, 문화의 손길이 닿기 어려운 지역에도 양질의 공연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