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협 “다문화가족 안정적 정착 도와요”
충북농협 “다문화가족 안정적 정착 도와요”
  • 이우찬 기자
  • 승인 2022.09.29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정착지원과정 연수 등 진행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충북농협(본부장 이정표)이 도내 다문화가족으로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호응을 얻고 있다.

한국어 교육 지원을 비롯한 가족관계 소통, 농촌문화 등 지역 내 소통을 통한 정착을 위한 것이다.

29일과 30일에도 충북농협은 증평 블랙스톤벨포레에서 충북지역 다문화가족 50여명을 초청, 다문화가족 농촌정착지원과정 연수를 했다.(사진)

1박 2일로 진행한 이 연수 과정에는 다문화가족과 지역주민이 함께 참여해 지역사회 내 소통을 활성화하는 데 목적을 뒀다.

첫째 날 다문화가족은 농업·농촌의 가치에 대한 강의를 시작으로 농촌 생활을 비롯해 부모 대화법, 우리 가족 약속 정하기 등 가족관계 항상 프로그램을 통해 가족 간 화합의 시간을 가졌으며 아이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통해 다양한 문화체험도 했다.

둘째 날에는 가족들의 화합과 힐링을 위한 양떼목장 관람과 먹이 주기, 루지체험도 했다. 이들은 가족 미래 비전 발표 시간에는 가족의 미래 청사진을 그려보며 즐겁게 지냈다.

이정표 충북본부장은 “이번 과정에는 지역주민도 함께 참가해 소통함으로써 결혼이민여성들이 농촌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좋은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