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코로나19 중증병상 22개 추가 확보
충북도, 코로나19 중증병상 22개 추가 확보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2.08.02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유행 대비 만전”
충북도가 추가 확보한 코로나19 중증 병상 모습.
충북도가 추가 확보한 코로나19 중증 병상 모습.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유행에 대비해 확진자 중증전담병상 22개를 추가 확보했다고 2일 밝혔다.

코로나19 6차 재유행을 맞아 단계별 42병상 확보 계획에 따른 것으로 1단계 조치로 거점전담병원인 충북대병원에 22병상(중증 6병상, 준중증 16병상)을 마련했다.

도내 거점전담병원인 충북대병원과 오송베스티안병원의 전담병상은 162개다. 가동률은 지난 1일 기준 31.4%를 보이고 있다.

도 관계자는 “중앙부처, 도내 의료기관과 협조해 병상을 미리 확보하는 등 확진자 치료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