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전통시장 4곳 노후전선 정비
청주시, 전통시장 4곳 노후전선 정비
  • 이대익 기자
  • 승인 2022.07.18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부 공모 선정…사업비 6억600만원 투입

[충청매일 이대익 기자] 충북 청주시는 중앙시장, 사직시장, 북부시장 등 전통시장 4곳의 노후전선 정비사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시는 중소벤처기업부의 2022년도 노후전선 정비사업 공모에 중앙시장, 사직시장, 북부시장, 원마루시장이 선정돼 사업비 6억600만원을 확보했다.

중앙시장과 사직시장, 북부시장은 이날부터 개별점포 분전반, 차단기 및 배선기구 교체, 옥내배선공사 등 공사에 들어간다. 원마루시장은 9월 2회 추경이 끝나는 대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오래된 시장일수록 노후전선 정비를 하지 않아 화재위험이 크다”며 “이번 사업으로 전통시장 내 화재 위험요인을 많이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