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 국가지점번호판 조사
부여, 국가지점번호판 조사
  • 전재국 기자
  • 승인 2022.07.03 1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전재국 기자] 부여군이 오는 8월까지 군민 안전을 위해 국가지점번호판 일제조사를 실시한다.

국가지점번호판은 국토 및 이에 인접한 해양을 격자형으로 일정하게 구획한 지점마다 부여된 ‘한글 2글자+숫자 8자리’로 이뤄진 국가지점번호를 표시한 안내판이다.

건물이 없어 위치 파악이 어려운 산악, 하천 등에서 등산 같은 야외활동 중 조난을 당하거나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고 정확하게 위치를 파악할 수 있어 군민 안전보호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부여군은 이번 일제조사를 통해 군 전역에 설치된 국가지점번호판 204점의 정상, 표기오류, 망실, 훼손, 설치 위치 적합성 등 시설물 상태를 점검한다.

특히 중복조사 및 조사 누락을 방지하고 정기점검이 이뤄질 수 있도록 행정안전부 현장조사 매뉴얼에 따라 현장조사 확인용 스티커를 부착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