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쎈 충남 준비 위원회 지역균형특위, 발전 전략 마련 도민 설문조사
힘쎈 충남 준비 위원회 지역균형특위, 발전 전략 마련 도민 설문조사
  • 차순우 기자
  • 승인 2022.06.29 1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민 74% 민선 8기 경제 일자리 나아질 것

[충청매일 차순우 기자] 충남도민 10명 중 7명은 앞으로 도내 경제와 일자리가 다른 지역에 비해 좋아질 것이라며 다음 달 1일 출범하는 민선 8기 ‘힘쎈 충남’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향후 추진해야 할 가장 중요한 과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균형발전, SOC 인프라 확충 등을 꼽았다.

김태흠 당선인의 도지사직 인수위원회인 힘쎈 충남 준비 위원회(위원장 김영석)는 지난 21일 천안 아산 및 논산 금산 계룡 권역 도민 의견 수렴의 장에서 도민 대상 설문조사를 실시, 그 결과를 29일 발표했다.

지역균형발전 전략 마련을 위해 실시한 이번 설문조사에는 5개 시군에서 20대부터 70대까지 184명의 도민이 참여했다.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다른 시도와 비교했을 때 향후 충남의 경제와 일자리, 교통, 교육, 복지 등은 어떻게 변화할 것이냐는 질문에 응답자의 35.3%는 ‘많이 나아질 것’이라고 답했다.

또 ‘조금 나아질 것’이라는 답은 38.6%로, 전체의 73.9%가 민선 8기 충남도의 전망을 밝게 바라봤다.

‘지금과 비슷할 것’이라는 답은 23.9%로 집계됐고, ‘조금 나빠질 것’이라고 본 도민은 2.2%로 나타났으며, ‘많이 나빠질 것’이라고 생각하는 도민은 없었다.

민선8기 충남도가 해결해야 할 가장 중요한 과제를 묻는 질문에 대한 응답으로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균형발전’이 33%, 29.6%로 1 2위를 차지했다.

이어서는 △교통 SOC 인프라 확충 10.1% △부동산 주거 안정 7.2% △복지 보육 사회안전망 확충 6.3% △석탄 미세먼지 등 환경 문제 3.8% △농산물 가격 안정 등 기타 1.3% 등으로 나타났다.

도지사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역량은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강한 추진력(28.8%) △미래를 대비하는 능력(26.4%) △도민 소통 능력(23.1%)이라는 답이 많았다.

도민과 소통하며 강한 추진력으로 충남의 미래를 대비해 달라는 주문이다.

도민들은 또 △위기 해결 능력(10.8%) △민주적 리더십(6.6%) △전문 분야 지식(2.7%) 등을 도지사에게 있어 가장 중요한 역량으로 꼽았다.

김 당선인의 가장 인상적인 공약에 대해선 천안 아산 권역 도민들의 경우 △베이밸리 메가시티 건설 △GTX-C 노선 천안 아산 연장 △천안역사 개축 및 역세권 개발 등을 선택했다.

논산 계룡 금산 권역 도민들은 △육사 이전 △국방부 이전 △국방클러스터 조성 등을 앞세웠다.

충남 발전을 위해서는 천안 아산 권역이 △특화 산업 육성을 통한 기업 유치 및 일자리 창출과 △구도심 개발 등을, 논산 계룡 금산 권역은 △도 남부출장소 설치 △남서부권 인프라 확충 및 기업 유치 등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기타 건의사항으로는 △농촌 소멸 위기 대응 △농촌 주거환경 개선 △스마트 영농 기반 조성 △충청권 지방은행 설립 △청년 원가 주택 공급 등을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