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지역서 올해 첫 열대야 관측
충북지역서 올해 첫 열대야 관측
  • 진재석 기자
  • 승인 2022.06.26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보다 16일 빨라

[충청매일 진재석 기자] 충북지역에서 올해 첫 열대야가 나타났다.

26일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기준 청주(밤 최저기온 26도)와 진천(밤 최저기온 25.6도)지역에서 열대야가 관측됐다.

이는 지난해 7월 11일 청주에서 첫 열대야가 있었던 것과 비교해 16일 빠르다.

기상청은 25일 낮 기온이 30도 이상으로 오르면서 열이 축적됐고, 고온다습한 남서풍이 지속해서 들어오면서 밤사이 기온이 크게 떨어지지 못한 것으로 분석했다.

열대야는 전날 오후 6시∼다음날 오전 9시 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는 현상을 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