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정무부시장에 ‘기업가’ 출신 이준배 내정
세종정무부시장에 ‘기업가’ 출신 이준배 내정
  • 김오준 기자
  • 승인 2022.06.23 1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전략특별시 되도록 헌신”

[충청매일 김오준 기자] 최민호 세종특별자치시장 당선인이 세종시정 4기 1호 인사로 정무부시장에 기업가 출신 경제전문가인 이준배(사진·53) 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명예회장을 내정했다고 23일 밝혔다.

이준배 내정자는 1969년 대전 출생으로 충남기계공업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경제현장에 뛰어든 청년창업가 출신이다. 이 내정자는 1988년 제23회 전국기능경기대회(기계제도 부문)에서 은메달 수상자로, 100억대 매출기업을 창업하고 나아가 창업기업가를 컨설팅하는 전국 엑셀러레이터협회 회장으로 활약하면서 JBL, 아이빌트세종 등을 설립·운영한 실질적인 경제통이다.

최민호 세종특별자치시장 당선인은 “이 내정자는 20여년간 창업생태계에서 활동한 창업가이자 창업을 돕는 일을 해온 경제전문가로 세종시의 청년일자리 창출, 기업유치, 상가공실 해소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실천적 과제를 수행해 나가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내정이유를 밝혔다.

특히 충청권 경제자유구역 지정, 글로벌 창업빌리지 조성, 홍대~고대 퓨처밸리 조성 등 세종시의 자족기능을 강화하고 성장동력산업을 육성하는데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이준배 내정자는 “경제전문가, 투자전문가, 직업교육전문가로서 30여년간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세종시의 발전을 위해 밀알이 될 수 있는 기회를 주신 것에 감사하다”며 “적극적인 청년 일자리 창출, 기업유치 등을 통한 지역경제 살리기에 매진해 세종시가 미래전략특별자치시가 될 수 있도록 헌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