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인의 자긍심 바탕 당당한 도지사 될 것”
“음성인의 자긍심 바탕 당당한 도지사 될 것”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2.06.19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동연 경기지사 당선인, 고향 방문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이 지난 18일 고향인 충북 음성군을 방문, 금왕읍 금빛평생학습관에서 지역주민 100여명의 열렬한 당선 축하 환영을 받았다.

6·1 지방선거 이후 처음 음성을 방문해 김 당선인은 가장 먼저 금왕읍 노인회를 방문해 고향 어르신들께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 자리에서 김 당선인은 “고향에 계신 많은 분들의 아낌없는 격려와 지지 덕분에 좋은 결과가 있었다”며 “고향 분들의 기대에 실망시키지 않도록 부응해 당당하고 인정받는 도지사가 되겠다”고 밝혔다.

김 당선인은 “7월 1일 취임 이후는 방문이 쉽지 않을 것 같아 꼭 취임 전에 고향을 방문하고 싶었다”며 “항상 고향인 음성을 마음속에 품고 음성인으로 자긍심과 초심을 잃지 않고 고향인 음성과 충청북도, 경기도 그리고 대한민국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보였다.

조병옥 군수는 “당선인께서 정약용의 실사구시 정신으로 경기도 미래에 새로운 물결을 일으키고 도민의 삶의 질을 향상시키도록 음성군민과 함께 응원하겠다”며 “당선인의 고향에 대한 각별한 애정과 관심이 경기도와 충북도, 음성군의 상생발전으로 이어지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