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연대 파업 적극 대처하라”
“화물연대 파업 적극 대처하라”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2.06.13 19:3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시종 충북지사 주문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이시종(사진) 충북지사가 13일 “화물연대 파업 관련 적극적인 대처와 밀가루 가격 상승으로 인한 쌀가루 대체 방안을 마련하라”고 주문했다.

이 지사는 이날 확대간부회의에서 “화물연대 파업으로 인해 건설현장 등에 시멘트와 레미콘 공급 차질로 공사 중단 등 연쇄적인 타격이 예상된다”며 “원자재 공급 및 가격 동향, 도내 건설현장의 공사진행 상황에 대해 면밀히 조사하라”고 지시했다.

특히 “원자재 가격 상승으로 아파트 등의 건설비용 상승으로 업체에서 공사 포기를 선언하는 사례까지 발생할 가능성이 있어 업계동향을 예의주시해 적극적으로 대응하라”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또 “우크라이나 전쟁으로 밀 가격이 많이 올랐는데 전쟁 장기화에 따라 밀 가격 고공행진이 당분간 지속될 것으로 보여 이에 대한 대안으로 밀가루를 쌀가루로 대체하는 방안마련이 필요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행·재정적 지원을 통해 쌀 관련 제품의 소비가 늘어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YS 2022-06-13 20:05:21
머라코 ㅋㅋ 도로아미타불이다 걍 좇같은 새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