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 탄금호조정경기장, 전지훈련팀 ‘북적’
충주 탄금호조정경기장, 전지훈련팀 ‘북적’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2.06.07 18: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대표 선수단 등 훈련캠프 차려
최상급 훈련장·각종 편의시설 갖춰
조정 국가대표 선수들이 충북 충주 탄금호조정경지장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조정 국가대표 선수들이 충북 충주 탄금호조정경지장에서 전지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북 충주 탄금호국제조정경기장이 조정 엘리트 선수들의 전지훈련지로 각광을 받고 있다.

7일 충주시에 따르면 코로나19 방역수칙이 완화됨에 따라 2022 조정 국가대표를 비롯한 장애인 조정 국가대표, 대학·실업팀 등이 충주 탄금호국제조정경기장에 훈련캠프를 차리며 전지훈련 선수들로 북적이고 있다.

국내·외 조정선수들이 탄금호조정경기장을 찾는 이유는 넓은 수면과 선수단의 훈련에 필요한 전국 최상급의 훈련장을 비롯해 휴게실, 회의실, 샤워·탈의실 등 각종 편의시설이 갖추고 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시는 전지훈련 유치를 통한 조정경기장의 활용이 코로나19로 지친 지역 상인들을 위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한 몫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형채 체육진흥과장은 “충주시는 조정경기장을 비롯해 국내 최상급의 체육시설을 갖추고 있다”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홍보와 지원으로 국내외 많은 선수가 충주를 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