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회 지방선거 광역단체장 국힘 후보 당선 유력…방송3사 출구조사
8회 지방선거 광역단체장 국힘 후보 당선 유력…방송3사 출구조사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2.06.01 2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선 유력 충북 김영환 56.5% vs 43.5%, 충남 김태흠 54.1% vs 양승조 45.9%
초접전 세종 최민호 50.6% vs 이춘희 49.4%, 대전 이장우 50.4% vs 허태정 49.6%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6·1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충청지역 광역단체장 모두 국민의힘 후보들이 당선될 것으로 예측됐다.

1일 방송3사가 진행한 출구조사에서 충북지사 선거는 국민의힘 김영환 후보, 충남지사는 김태흠 후보의 당선이 유력하게 나타났고, 대전과 세종, 충남은 초접전으로 나왔다.

본 투표가 끝난 이날 오후 7시30분 발표된 KBS·MBC·SBS 방송3사가 공동으로 진행한 출구조사에서 충북지사 선거는 국민의힘 김영환 후보 당선이 유력하게 나왔다.

김영환 후보는 56.5%로 43.5%의 더불어민주당 노영민 후보에 13.0% 포인트 앞설 것으로 예상됐다.

김영환 후보는 선거 기간 각종 여론조사에서도 노영민 후보를 오차범위 밖에서 줄곧 앞서오며 선거를 압도했다.

청주 후원회 사무실에서 출구조사 발표를 지켜본 김영환 후보와 선거사무소 관계자, 지지자들은 당선 예측에 환호했다. 일부는 ‘김영환’을 연호하기도 했다.

충남지사는 국민의힘 김태흠 후보가 8.2% 포인트 앞서는 것으로 조사됐다. 더불어민주당 양승조 충남지사 후보 측은 끝까지 지켜봐야 한다며 차분히 지켜보자는 신중한 모습이다.

방송 3사 출구조사에서는 김 후보 54.1%로, 양 후보 45.9%로 집계됐다.

방송 3사 출구조사 결과에서 김 후보가 앞서는 것으로 발표되자 충남 천안에 마련된 김 후보 캠프에서 이를 지켜보던 지지자들과 관계자들은 손뼉을 치며 환호했다. 다만 개표를 끝까지 지켜봐야 한다는 조심스러운 반응도 나왔다.

대전시장과 세종시장은 1% 포인트 안팎으로 경합을 벌일 것으로 예측됐다.

대전시장 국민의힘 이장우 후보와 민주당 허태정 후보가 초접전 양상으로 예상됐다.

이장우 후보는 50.4%, 허태정 후보는 49.6%를 얻을 것이라고 집계됐다.

세종시장도 국민의힘 최민호 후보가 50.6%, 민주당 이춘희 후보는 49.4%로 1.2% 포인트차로 최 후보가 앞설 것이라는 예측결과가 나왔다.

방송3사 출구조사는 한국리서치, 코리아리서치인터내셔널, 입소스주식회사가 이날 오전 6시~오후 6시에 전국 631개 투표소에서 10만4천여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각 지역별 표본 수에 따라 ±1.6%p에서 최대 ±3.4%p까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