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公 음성지사, 홀몸노인에 행복한 진짓상 봉사
농어촌公 음성지사, 홀몸노인에 행복한 진짓상 봉사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2.05.31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식 배달·안부 확인 등 전개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음성지사가 생극면에 거주하는 농촌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행복한 진짓상’ 활동을 실시했다.

‘행복한 진짓상’은 농촌 거주 독거노인 등 소외·취약계층에 도시락, 부식 지원 등과 주기적으로 어르신들의 안부 확인 등의 돌봄 서비스 기능을 지원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이날, 공사 직원 및 생극면 봉사기관과 함께 지역의 취약계층에게 부식 배달, 안부 확인 등 면내 어르신들의 영양상태 개선과 고독감 해소 등을 위해 ‘행복한 진짓상’ 활동을 추진했다.

석월애 지사장은 “마을주민, 유관기관 등과 함께 지속적으로 농촌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고, 앞으로도 직원들과 함께 모두가 행복한 농촌 만들기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 펼쳐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농어촌공사 음성지사는 올해도 ESG경영실천을 위해 사회공헌활동 일환으로 행복한 진짓상 차려드리기, 농촌 집 고쳐주기, 영농철 일손돕기 등 다양한 활동을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