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탄소중립 실용기술 개발 가속화
현대제철, 탄소중립 실용기술 개발 가속화
  • 이봉호 기자
  • 승인 2022.05.22 1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에너지기술硏과 기술협력 MOU

[충청매일 이봉호 기자] 현대제철이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과 함께 철강산업의 탄소중립을 선도키 위해 에너지·환경분야에 대한 포괄적인 기술협력을 추진한다.

현대제철은 지난 20일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김종남 원장, 현대제철 안동일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대전에 위치한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에서 ‘CCUS(탄소포집·활용 저장 기술), 수소 생산 및 에너지 효율 향상 기술 협력을 위한 탄소중립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현대제철은 2016년부터 저탄소 생산 체제 구축을 위해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과 온실가스 및 에너지 부문 기술협력을 꾸준히 추진해 왔으며, 최근 탄소중립이 기업의 지속가능경영에 중요한 이슈로 부각됨에 따라 이에 적극 대응키 위해 에너지·환경 부분에 대한 탄소중립 MOU를 새롭게 체결키로 했다.

이번 업무 협약에 따라 현대제철은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이 보유한 에너지 관련 선도 기술을 활용해 제철소 설비 성능 향상 및 운영 최적화에 나설 계획이다. 또한 그린철강을 위한 기반기술인 수소생산, CCUS, 무탄소 연소 등 중장기적으로 탄소중립을 실현할 수 있는 기술 개발도 신속하게 추진할 수 있을 전망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