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농협, 디지털금융 역량 강화 나서
충북농협, 디지털금융 역량 강화 나서
  • 이우찬 기자
  • 승인 2022.05.19 1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100여명에 교육 실시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충북농협(본부장 이정표)이 디지털금융 역량을 강화한다.

이를 위해 충북농협은 19일 본부 대회의실에서 농·축협 신용상무, 지점장 등 임직원 100여명을 대상으로 디지털 금융교육을 했다.

교육은 디지털 전환의 현재와 미래에 대한 특강으로 △디지털 채널의 이해 및 활용 △디지털금융과 마이데이터의 이해 등 디지털 혁신 마인드 제고 및 전략에 중점을 뒀다.

농협 상호금융은 상호금융업권 최초로 마이데이터 사업자 허가를 취득해 데이터 기반 혁신 금융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지역대표 서민금융기관의 역할에 충실히 하고자 디지털금융 소외계층까지 포용하는 폭넓은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인력을 확보해 지원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이정표 충북본부장은 “4차 산업혁명이 새로운 시대를 열고 있는 만큼 금융도 혁신적인 대응을 통해 다양한 서비스 제공이 필요한 중요한 시점”이라며 “충북 상호금융 임직원이 디지털금융 경쟁력 강화에 선도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교육과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