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 황산지구 지적재조사 완료
영동 황산지구 지적재조사 완료
  • 김갑용 기자
  • 승인 2022.05.11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김갑용 기자]

영동군은 2020년부터 추진해 왔던 학산면 황산리 538번지 일원 1천166필지, 72만9천㎡에 대한 지적재조사 사업을 완료했다고 11일 밝혔다.

지적재조사사업은 100여년 전 일제강점기에 낙후된 기술로 만든 종이지적을 디지털지적으로 전환하는 것으로 2030년까지 장기적으로 추진하는 국책사업이다.

군은 2019년 12월 실시계획을 수립해 주민설명회를 시작으로 토지소유자 동의서 확보, 사업지구 지정, 지적재조사측량, 경계결정 등 행정적 절차를 거쳐 이번에 사업을 완료했다. 사업 완료와 함께 새로운 지적공부(토지대장과 지적도) 작성도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