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TP, 2단 6센터 1본부 2실로 조직개편
충북TP, 2단 6센터 1본부 2실로 조직개편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2.05.02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지털전략실 신설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테크노파크(충북TP)가 2일 새로운 도약을 위해 기존 ‘2단 6센터 1실’에서 ‘2단 6센터 1본부 2실’로 조직 개편을 단행했다.

디지털 대전환시대 대응과 신사업 발굴·기획을 위해 디지털전략실을 신설해 디지털융합사업 기획과 혁신기업 육성 등의 업무를 수행할 계획이다.

행정지원실은 인권경영본부로 명칭을 바꿔 재단 직원들의 인권과 함께 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 고도화 등 ESG 경영으로 재단 조직문화의 혁신을 담당한다.

감사팀은 감사실로 확대·운영한다. 정책기획단에는 미래사업기획팀을 신설해 △충북의 미래 산업 신성장산업 발굴과 △산업별 발전 전략을 수립 등을 추진한다.

앞으로 충북TP는 △정책기획단, 기업지원단 △반도체IT센터, 차세대에너지센터, 바이오센터, 한방천연물센터, 수송기계부품센터 △스마트혁신센터 △인권경영본부 디지털전략실, 감사실 체제로 운영된다.

이번 조직 개편으로 박종석 인권경영본부장, 조양기 디지털전략실장, 민문길 감사실장이 각각 임명되기도 했다.

노근호 충북TP 원장은 “조직 인재상(역량, 조화, 신뢰, 열정)과 전문성·역량을 기준으로 조직의 성과를 극대화 할 수 있도록 보직을 배치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