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금곡지구 복합관광단지 조성 민간 사업자 공모
진천 금곡지구 복합관광단지 조성 민간 사업자 공모
  • 심영문 기자
  • 승인 2022.05.01 18: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내달 3일 참가 등록 신청

[충청매일 심영문 기자] 충북 진천군이 초대형 프로젝트인 ‘초평 금곡지구 복합관광단지 조성사업’을 이끌어 나갈 민간 사업자 공모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지난 10여 년간 검토 대상에만 머물렀던 중부 내륙권 최대 규모의 관광단지 개발 사업이 지난 3월 ‘제7차 충북권 관광개발계획’에 반영된데 이어 본격적인 사업 진행 절차에 들어선다.

이 사업은 전국에서 손꼽히는 484만9천931㎡(약 147만평)의 대규모 사업 면적, 충북혁신도시를 배후에 둔 우수한 수림자원, 수도권과 인접한 지리적 강점 등 다양한 이점으로 인해 많은 사업자들의 관심을 받아 왔다.

이에 군은 본 사업이 역대 최대 규모의 프로젝트로 진행되는 만큼 진천군 이미지의 차별화를 강화하면서도 최신 관광 트렌드를 접목시킨 창의적인 계획을 선정할 계획이다.

군은 우선 △신재생에너지를 활용한 자연생태의 랜드마크 △이용객의 편의와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최신 스마트기술 등 2가지 개발 콘셉트(Concept)을 내세웠다.

이외 사업구역을 원형지 형태로 공모에 착수, 구역의 배치나 도입시설의 종류 등에 대해서는 민간 사업자의 자율에 맡기기로 했다.

특히 민간의 참신함을 강조해 수준 높은 디자인 구현은 물론 방문객들의 만족도를 극대화시키겠다는 군의 전략이다.

이는 관광 분야의 최상위 법정 계획인 ‘제4차 관광개발기본계획’에서 지향하고 있는 개발방향과도 궤를 같이 하고 있어 향후 관광단지 지정, 조성계획 승인 절차에 있어서도 원활한 협의가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초평 금곡지구 복합관광단지 조성사업은 진천군이 최근 보여준 역동적인 경제성장세에 비해 상대적으로 부족하다고 생각됐던 여가·문화 활동 분야를 대폭 보완할 수 있는 대표 사업일 뿐 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 고용창출 등도 기대할 수 있어 생거진천의 브랜드 가치 상승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사업참가 등록 신청은 오는 9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되는 공모지침서 질의절차를 진행한 후 오는 5월 23일부터 6월 3일까지 가능하다.

신청을 마친 참가자들은 오는 6월 7일부터 10월말까지 사업제안서를 접수하면 되며 사업제안서 평가,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과정을 거쳐 올해 말까지 사업협약을 체결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