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소방서, 공동주택 화재 안전관리 당부
금산소방서, 공동주택 화재 안전관리 당부
  • 양병훈 기자
  • 승인 2022.01.27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양병훈 기자] 금산소방서(서장 강윤규)는 화재위험과 안전사고가 증가하는 겨울철을 맞아 인명피해가 우려되는 공동주택의 화재예방을 당부했다.

공동주택은 다수의 사람이 거주하는 공간으로 화재가 발생하면 많은 사람이 피해를 입을 수 있는 위험이 도사리고 있다. 특히 위·아래·옆집에 이웃에게도 큰 피해를 줄 수 있어 모두가 함께 생활속에서 화재예방을 실천해야 한다.

공동주택의 화재예방을 위해서는 △초기화재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한 소화기 비치 △소화기·옥내소화전 위치 파악 및 사용법 숙지 △화염과 연기 확산 방지를 위한 방화문 자동개폐장치 설치 △외출 또는 미사용 시 가스불·전기불 전원 차단하기 등 관심과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

또한, 화재가 확산하였을 경우를 대비해 코와 입을 한 손으로 막고 낮은 자세로 대피하는 등 올바른 화재 대피 방법을 알아둬야 하고 베란다 등에 설치된 경량 칸막이와 완강기 사용법을 숙지해 집 밖으로 대피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

강윤규 서장은 “가장 많은 시간을 머무르는 가정인 공동주택의 안전관리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다”며 “각 가구의 구성원들이 함께 안전한 환경을 조성해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함께 노력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