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과천~서충주 민자고속도로 건설 시동
충주시, 과천~서충주 민자고속도로 건설 시동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2.01.24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부, 민자적격성 조사 KDI에 의뢰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북 충주시가 민자고속도로 신설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국토교통부는 올해 상반기 중 ‘과천~서충주 민자고속도로’에 대한 민자적격성 조사를 한국개발연구원(KDI) 공공투자관리센터(PIMAC)에 의뢰할 예정이다.

이번 민자적격성 조사는 과천~서충주 구간 총 86.5㎞의 구간을 왕복 4~6차로로 건설하고 포화상태인 경부고속도로, 중부고속도로, 중부내륙고속도로를 연결하는 계획이 담겨있다.

시는 ‘과천~서충주 민자고속도로’ 건설이 추진되면 동서남북의 중심도시 충주와 수도권 중심부가 직접 연결, 기존 영동고속도로를 이용하는 것보다 운행 거리가 짧아져 통행시간은 30분가량 단축되고 통행료 또한 절감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시는 상대적으로 소외된 신니·서충주 지역의 발전방안도 함께 연구해 나갈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