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신협 “대선 후보 지역정책 다각적 검증 필요”
대신협 “대선 후보 지역정책 다각적 검증 필요”
  • 충청매일
  • 승인 2022.01.20 1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2차 여론조사 실시…지역현안 중심 공동 인터뷰도 진행

[충청매일 대신협 공동취재단]

지역 유권자들의 올바른 선택을 위해 대선 후보들의 지역 정책을 검증해야 된다는 의견이 제기됐다.

대한민국지방신문협의회(이하 대신협)는 오는 3월 9일 치러질 제20대 대통령 선거와 관련, 1차 공동여론조사에 이어 다음달 말 2차 여론조사를 실시해 28개 회원사들이 공동 보도하기로 했다.

또 자치분권 2.0 시대 개막, 지역 소멸과 지역대학 위기, 지역언론 발전 등 지역 현안을 중심으로 유력 대선 후보 공동 인터뷰를 실시해 이를 동시에 보도하는 등 후보들의 지역정책을 다각적으로 검증해 지역 유권자들의 올바른 선택에 도움을 주기로 했다.

대신협은 20일 대전 유성구 소재 유성호텔에서 제5차 대신협 사장단 정기회의를 개최하고, 이같은 내용에 합의했다.(사진)

대신협은 이날 한국언론진흥재단이 지난해 말 발표한 정부 광고 집행기준과 관련, 표본 선정기준이나 가중치 부여 등이 신뢰성과 타당성을 상실했다며 이를 원점에서 재검토하도록 촉구했다.

대신협은 또 제3회 자치분권대상 수상자 후보자로 김승수 국회의원(대구 북구을)을 선정해 오는 3월 개최되는 정기총회에서 시상키로 했다.

이어 올해 신규 공동사업으로 오는 10월 중 일산 킨텍스에서 케이팜 귀농귀촌박람회를 개최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