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찾아가는 조기검진 실시
부여보건소 치매안심센터, 찾아가는 조기검진 실시
  • 전재국 기자
  • 승인 2022.01.13 1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한기 이용 마을회관 방문

 

[충청매일 전재국 기자] 부여군보건소(소장 김갑수)는 치매안심센터에서 농한기를 맞아 마을회관을 방문해 코로나19 백신 3차접종을 완료한 만 60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치매선별검사(사진) 및 치매예방교육을 무료로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치매선별검사는 기억력이 저하되는 정도를 측정하는 검사다. 집중검진 대상인 만 75세 진입자 및 만 75세 이상 홀몸 어르신은 1년에 1번 검사를 받아야 한다.

시간은 약 15분 정도 소요되며 검사 결과 인지저하자인 경우 협력의사(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를 통해 2단계 진단검사를 받는다. 진단검사에서 치매로 진단된 환자는 협약병원(성모의원)에서 뇌CT, 혈액·소변검사 등 3단계 감별검사를 진행하며 비용은 무료다.

부여군은 지난해 3천152명에 대한 치매선별검사를 실시했다.

이중 인지저하자 336명에 대해 진단검사를 실시, 238명의 치매환자를 조기 발견했다.

치매진단 시 치매안심센터 등록을 통해 △치매치료관리비지원(소득기준에 따라 월 3만원 이내) △조호물품 지원 △쉼터 프로그램 △가스안전차단기 보급 △사전지문 등록 등 치매환자 맞춤형지원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치매관련 상담은 부여군 치매안심센터(☏041-830-8735~36) 또는 치매상담콜센터(☏1899-9988)로 문의하면 된다.

김갑수 부여군치매안심센터장은 “코로나19로 사회적 환경이 취약해진 만큼 고령 어르신들에 대해선 찾아가는 치매조기검진을 통해 치매를 조기에 발견하고 적절한 치료를 받게 하고 있다”며 “치매로부터 안심할 수 있는 부여군을 만들기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