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관에 없는 책 동네서점서 빌려 가세요”
“도서관에 없는 책 동네서점서 빌려 가세요”
  • 박연수 기자
  • 승인 2022.01.13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시립도서관, ‘동네서점 바로대출’ 서비스 도입
전산시스템 구축으로 처리 소요기간 5일 내외로 단축
충주시민이 ‘동네서점 바로대출’을 통해 관내 서점에서 책을 대여하고 있다.
충주시민이 ‘동네서점 바로대출’을 통해 관내 서점에서 책을 대여하고 있다.

 

[충청매일 박연수 기자] 충주시립도서관이 이용자 편의와 신속한 책 대출을 위한 ‘동네서점 바로대출’ 서비스를 본격 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도서관은 그동안 운영되던 ‘희망도서 바로대출제’를 ‘동네서점 바로대출’이란 새로운 이름으로 변경해 오픈하고 더 빠르고 신속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동네서점 바로대출’은 읽고 싶은 도서가 도서관에 없을 경우, 도서관에 오지 않고 지정한 서점에서 원하는 책을 빌려볼 수 있는 서비스이다.

도서관은 2021년 주민 생활 혁신사례 확산 사업 지원 공모에 선정돼 도서관과 협력 서점에 전산시스템을 구축했다. 기존에는 처리 절차가 수작업으로 진행 5~15일 소요되었으나, 전산시스템 구축으로 5일 내외로 소요기간을 단축하게 됐다.

이용을 희망하는 시민은 충주시립도서관 홈페이지 ‘동네서점 바로대출’ 메뉴에서 가까운 동네서점을 선택해 도서를 신청한 후 승인문자를 받으면 10일 이내 해당 서점을 방문해 도서를 대출하면 된다.

대출 시 회원증을 필히 지참해야 하며 다 읽은 도서는 충주시립도서관 1층 통합데스크로 반납하면 된다.

신청 가능한 서점은 △문학사 △문화당 △이학사 △북적북적 △책이 있는글터 등 5곳으로 매월 1인 3권까지 신청 가능하다. 이와 관련, 기타 궁금한 사항은 시립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거나 도서관 운영팀(☏043-850-3953)으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 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