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에프디시스와 150억 규모 투자협약
옥천군, 에프디시스와 150억 규모 투자협약
  • 황의택 기자
  • 승인 2022.01.06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이면 지양리에 입주…3월부터 물류창고·농식품 가공시설 설치

 

[충청매일 황의택 기자] 충북 옥천군이 민선7기 들어 전략적으로 추진한 ‘기업하기 좋은 옥천’을 조성하기 위한 노력이 결실실을 맺고 있다.

군은 6일 공기 조화장치 제조업체인 에프디시스(주)(대표이사 차배언)와 150억원 규모의 투자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이날 협약으로 에프디시스(주)는 수년간 비어있던 동이면 지양리 일원의 KGB택배 부지에 입주해 올 3월부터 물류창고 및 농식품 가공시설 설치할 예정이다.

이날 협약 체결에 따라 충북도와 옥천군은 기업체에서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행정적 지원에 최대한 협조하고 투자 기업체는 공장 건축 시 지역 건설업체 참여, 지역 생산 자재·장비 구매, 신규고용 시 지역주민을 우선 채용해 지역 경제 활력을 위해 최대한 노력할 것을 약속했다.

에프디시스(주)는 경기도 화성시에 본사를 두고 있는 중견기업인 오텍그룹의 계열사로 공기 청정기, 에어컨, 가전제품을 생산하는 제조업체로 동이면 지양리 부지(2만8천542㎡)에 2023년까지 150여억원을 투자해 물류창고, 농식품 가공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향후 온라인쇼핑몰과 공공물류플랫폼 구축을 통해 지속가능한 신규 일자리 70명 창출과 농가소득 증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