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미니 복합타운 착공…2024년 준공
괴산군 미니 복합타운 착공…2024년 준공
  • 추두호 기자
  • 승인 2021.11.24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36억원 투입해 공공주택·문화시설 등 조성
충북 괴산군과 한국토지주택공사 충북지역본부가 24일 괴산읍 대사리 괴산미니복합타운 조성사업 착공식을 연 가운데 참석자들이 시삽을 하고 있다. 뉴시스

 

[충청매일 추두호 기자] 충북 괴산군은 24일 한국토지 주택공사(LH)와 함께 괴산미니 복합타운 조성공사 착공식을 열었다.

이날 착공식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이차영 괴산군수와 이정기 충북도청 균형건설국장, 신동운 군의회 의장, 윤남진 도의원, 백석현 괴산 경찰서장, 한국토지 주택공사 임동희 균형발전본부장, 권오업 LH 충북지역 본부장, 권세연 지역균형 발전처장 등 최소인원 50여명만 참석했다.

괴산미니 복합타운 조성사업은 충북 지역개발 계획과 지역균형 발전 전략사업 계획에 따른 유기농 생태도시를 조성 사업으로, 괴산읍 대사리 일원 20만3천392㎡ 부지에 사업비 936억원을 투입해 공공주택과 공공 문화시설 등 주거단지가 들어선다.

괴산읍 대사리 일원에는 2024년까지 상주인구 3천377명(1천816세대)을 수용할 수 있는 LH임대주택 350세대와 분양주택 1천431세대, 단독주택 35호와 괴산군립 도서관, 반다비 체육관, 국공립 어린이집 등 공공·문화시설이 들어선다. 괴산미니 복합타운 조성공사는 이날 착공식을 시작으로 가설 방음벽 설치와 함께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갈 예정이다.

군은 괴산미니 복합타운 조성사업이 완공되면 주택부족 현상과 전·월세 상승 문제가 해결되고 택지공급을 통한 정주 여건이 개선으로 신혼·청년부부 지원 등 인구증가 시책에도 탄력을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차영 군수는 “괴산미니 복합타운이 완공되면 괴산읍 도시기능 강화되고 정주여건이 개선돼 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되고 인구유입을 통한 지역경제를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