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公, 모바일 신분증 등 최신 보안기술 공개
조폐公, 모바일 신분증 등 최신 보안기술 공개
  • 이기출 기자
  • 승인 2021.11.03 18: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대한상의서 설명회

[충청매일 이기출 기자] 한국조폐공사가 창립 70주년을 맞아 디지털 서비스 기업으로의 전환을 위한 최신 보안기술을 공개했다.

조폐공사는 3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회의실에서 ‘2021년 보안기술 설명회’를 개최하고 모바일 페이, 모바일 신분증 등 디지털 기술과 융합된 첨단 위변조방지 보안기술을 공개했다.

조폐공사는 보유 기술의 중소기업 이전을 통해 중소기업과 동반성장한다는 취지에서 매년 보안기술 설명회를 개최하고 있다.

‘국민과 함께 100년 기업을 향한 KOMSCO’라는 주제의 이번 설명회는 △모바일 페이 △모바일 신분증 △정품인증 브랜드보호 기술 △최신 연구성과 △70년 주요 기술 변천사 △조폐공사 귀금속 브랜드인 오롯&디윰 제품 전시 등의 세션으로 이뤄졌다.

모바일 페이 세션에서는 일종의 모바일 화폐인 모바일 지역사랑상품권 ‘Chak(착)’과 지류, 카드, 모바일 지역상품권의 발행 유통 폐기 전 과정에서 부정유통을 방지할 수 있는 상품권 통합관리솔루션이 소개됐다.

모바일 신분증 세션에서는 올해부터 적용중인 모바일 공무원증과 내년초 시범 서비스가 예정된 모바일 운전면허증을 선보이며 다가올 모바일 ID 시대의 미래상을 보여줬다.

브랜드보호 기술(정품인증기술) 세션에서는 대국민 공모를 통해 선정된 브랜드보호 상표 ‘오키’를 선보이고, 실제 인증 적용 방법을 시연했다. ‘오키’는 다품종 소량 제품을 생산하는 대한민국 중소기업의 브랜드보호를 위한 상표이다.

최신 연구성과 세션에서는 내년 6월 시행 예정인 1회용 컵 보증금 제도와 관련, 1회용 컵을 돌려줄 때 받는 보증금의 부정수급 방지를 위한 컵 보증금 표시 위변조방지 시험품과 새로 개발한 위변조방지 요소 및 메달 제조기술이 선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