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음성에 한국자동차연구원 분원 설립
충북 음성에 한국자동차연구원 분원 설립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1.11.03 18: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道, 음성군·자동차연구원·충북테크노파크와 협약
2023년 전기 다목적자동차 시험평가 기반 구축
3일 충북 청주시 청원구 그랜드플라자 청주호텔에서 이시종 충북지사, 조병옥 음성군수, 송재빈 충북테크노파크 원장, 허남용 한국자동차연구원장이 전기 다목적자동차 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뒤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진영기자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한국자동차연구원 분원이 충북 음성군에 설립된다.

충북도는 3일 그랜드플라자청주호텔에서 한국자동차연구원, 음성군, 충북테크노파크와 한국자동차연구원 충북분원 설립과 친환경자동차 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은 도와 연구원, 군, 충북테크노파크가 화물·소방·의료 등 활용도가 높은 다목적자동차를 친환경 등 미래차 패러다임 전환에 대응해야 하는 중요한 시기라는데 공감대가 형성되면서 이뤄졌다.

협약 주요 내용은 △전기 다목적자동차 개발 정책 및 사업 기획에 관한 사항 △전기 다목적자동차 기술개발 및 인프라 구축에 관한 사항 △충북도에 한국자동차연구원 분원 설립 및 기업 유치 협력에 관한 사항 등이다.

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그동안 주력산업으로 육성해 온 수송기계부품 산업의 친환경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할 수 있는 연구개발 지원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한국자동차연구원은 자동차 관련 신기술 개발을 선도하고 기업의 애로기술을 지원하는 국내 최고 자동차 전문 연구기관으로서 도내 기업의 미래차 전환에 기술개발, 사업화 지원 등에 대한 핵심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도와 연구원은 오는 2023년 음성에 전기 다목적자동차의 안정성을 위한 시험평가 기반을 구축할 계획이며, 이를 기반으로 전기 다목적자동차의 차량별 맞춤형 플랫폼 특화기술 개발 및 핵심부품 개발을 지원할 계획이다.

이시종 지사는 “충북에 자동차 전문 연구기관의 부재가 아쉬웠는데, 음성군에 한국자동차연구원 분원 설립을 위해 관련 기관이 협력하고자 모인 뜻 깊은 자리였다”며 “자동차산업 패러다임 변화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충북이 미래차 산업을 주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