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입銀, 20억 달러 글로벌 그린본드 발행
수출입銀, 20억 달러 글로벌 그린본드 발행
  •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 승인 2021.10.13 1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제휴/뉴시스] 한국수출입은행은 지난 11~12일 이틀에 걸쳐 전 세계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총 20억 달러 규모의 글로벌 그린본드 발행에 성공했다고 13일 밝혔다.

수은은 지난 11일 3년 만기 유로화 표시 8억5천만 유로를 발행한 데 이어 미국 휴일 다음 날인 12일 7년 만기 미 달러화 표시 10억 달러를 순차적으로 발행했다.

발행대금은 수은 ESG 채권 프레임워크에 따라 신재생에너지 등 국내 기업의 그린뉴딜 사업지원에 사용될 예정이다.

특히 유로화 채권은 유로화 지표금리 상승에도 지난 6일 한국 정부가 역대 최저 가산금리로 발행한 외평채 신규물을 벤치마크로 활용해 가산금리를 1년 전 대비 20베이스포인트 낮추며 마이너스 금리 발행을 이어나갔다.

달러화 채권은 외평채를 통해 확인된 한국물에 대한 높은 수요를 바탕으로 다른 만기(3·5·10년)에 비해 수요가 낮은 것으로 평가받는 7년물 시장에 진입했다. 국내기관으로는 2005년 이후 16년만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