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 홈푸드 맘찬, 자활기업 창업 성공
진천 홈푸드 맘찬, 자활기업 창업 성공
  • 심영문 기자
  • 승인 2021.10.12 1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반찬판매 시장성 인정 받아

[충청매일 심영문 기자] 충북 진천지역자활센터(대표 신성철) 소속으로 운영되던 홈푸드카페가 ‘주식회사 홈푸드 맘찬’이라는 이름으로 자활기업 창업에 성공했다.

군에 따르면 저소득층 일자리 지원기관인 진천지역자활센터는 2018년 10월부터 홈푸드카페 자활근로사업단을 개시해 충북혁신도시에서 반찬가게를 운영해왔다.

이 사업단은 ‘가족을 생각하는 엄마의 마음으로’라는 신조로 소비자가 믿고 먹을 수 있는 건강한 반찬을 조리·판매하며 시장성을 인정받아 이번 자활기업 창업으로 결실을 맺었다.

자활기업은 2인 이상의 기초생활수급자 또는 차상위자가 상호 협력해 조합 또는 사업자의 형태로 탈빈곤을 위한 자활사업을 운영하는 업체를 말하며, 그동안 사업단에 성실히 참여해온 4명의 구성원이 소중한 자립의 꿈을 이룰 수 있게 됐다.

이달 초 진천군으로부터 자활기업 인정서를 전달받은 ‘맘찬’ 대표는 로컬 식재료와 천연조미료만을 사용한 깔끔한 맛으로 600명의 단골고객을 확보한 만큼 충북혁신도시를 대표하는 반찬가게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한다는 계획이다.

최종주 홈푸드 맘찬 대표는 “삶의 무게를 못 이겨 무너져가던 일상에 새로운 희망을 꿈꾸게 해준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동료들과 함께 꾸준히 사랑받는 행복한 일터 조성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