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원, 종합건설업 시공능력평가액 충북 1위
대원, 종합건설업 시공능력평가액 충북 1위
  • 이우찬 기자
  • 승인 2021.08.01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이우찬 기자] ㈜대원이 올해 충북 도내 종합건설업 시공능력평가액 1위를 차지했다.

도내 전문건설업에는 ㈜에스비테크사가 최고 시공평가액을 기록했다.

1일 대한건설협회 충북도회(회장 윤현우)에 따르면 지난달 30일 도내 종합건설사업자로부터 신고받은 2020년도 공사실적, 재무상태, 기술능력 등을 토대로 건설사업자의 시공능력을 종합적으로 평가한 2021년도 시공능력평가액을 공시한 결과, ㈜대원이 3천635억원으로 도내 시평액 1위를 했다.

3천37억원을 한 ㈜원건설과 1천841억원을 기록한 (주)대원건설이 각각 2·3위에 이름을 올렸다.

이어 △두진건설(1천532억원) △일진건설산업(1천388억원) △토우건설(1천249억원) △대흥종합건설(1천217억원) △삼보종합건설(1천180억원) △대신토건(774억원) △대우에스티(649억원) 순이다.

업종별로는 토목, 건축, 조경공사업은 ㈜대원(각각 1천990억원, 3천204억원, 961억원)이, 산업·환경설비공사업은 (주)테크윈(1천371억원)이 지난해에 이어 1위 자리를 수성했다.

도내 전문건설업은 2천88억원의 실적은 낸 ㈜에스비테크사가 시평액 1위를 했다.

코스카 충북도회(회장 우종찬)가 공시한 도내 전문건설업체 2021년도 시공능력평가액 내역을 보면 (주)에스비테크가 1위(금속구조물·창호·온실공사업 2천88억원), 2위(강구조물공사업 2천8억원), 3위(지붕판금·건축물조립공사업 1천370억원)에 이어 5위(실내건축공사업 916억원)의 순위에도 이름을 올렸다.

(주)대우에스티가 4위(강구조물공사업 987억원)를 차지했다.

주요 업종별로는 철근·콘크리트공사업에서 (주)케이이씨가 809억원으로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주)대흥토건(335억원)이 2위, 효성산업개발(318억원)이 3위, 토우산업(주)(316억원), 덕천개발(309억원)가 그 뒤를 이었다.

토공사업에서는 토우산업(주) 730억원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1위를 차지한 데 이어 ㈜대흥토건(620억원), 석진건설(457억원), 인성개발(428억원), (주)성풍건설(341억원) 순으로 나타났다.

상하수도설비공사업은 (주)대흥토건이 172억원으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1위를 차지했다. 이어 인성개발(131억원), 우주개발(122억원), 두평건설(주)(117억원) 순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