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시아 3국 청소년, 온택트로 문화교류
동아시아 3국 청소년, 온택트로 문화교류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1.07.27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중국 칭다오·일본 니가타, 3차례 만남 가져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대표이사 박상언)은 27일 2021 동아시아문화도시 청소년 문화교류 사업 ‘온택트 문화이음’(사진)의 포문을 열었다고 전했다.

온라인 화상회의 플랫폼을 활용해 진행한 이날 첫 ‘온택트 문화이음’의 교류도시는 대한민국 청주시와 일본의 니가타시로, 청주에서는 청주외고, 대성고, 오송중 3개 학교 청소년 10명이, 니가타시에서는 니가타중앙고등학교와 호쿠에츠 고등학교 등에서 10명이 참여했다.

랜선 문화가 익숙한 Z세대답게 화면으로 마주하고 있으면서도 금세 친해진 청주와 니가타의 청소년들은 자신들이 직접 촬영한 각자 도시의 사진을 보여주며 문화적 명소, 먹거리, 지역 축제 등을 공유했다.

또 프리토크 시간에는 서로의 학교생활과 또래 친구들 사이에 유행하는 문화 등에 대한 질문을 주고받으며 하나가 됐다.

이날 첫 만남을 시작으로 오는 31일에는 청주와 칭다오 청소년들의 ‘온택트 문화이음’이 진행되며 청주에서는 대성고와 청주외고, 오송고, 일신여고 4개 학교의 청소년 10명이 참여해 동아시아문화도시 간의 우정을 다진다.

이어 다음달 12일에는 1차에 참여했던 청주외고, 대성고, 오송중 3개 학교 청소년들이 니가타시의 새로운 친구들과 만남을 가지며 총 3차례의 ‘온택트 문화이음’을 마무리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