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도로서 달리던 승합차 불...20대 운전자 음주운전 입건
보은도로서 달리던 승합차 불...20대 운전자 음주운전 입건
  • 진재석 기자
  • 승인 2021.04.07 2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진재석 기자] 7일 오전 2시46분께 충북 보은군 삼승면 한 도로에서 A(28)씨가 몰던 스타렉스 승합차에서 엔진 과열로 추정되는 불이 났다. 불은 승합차 일부를 태워 소방서 추산 550만원 상당의 재산 피해를 낸 뒤 약 15분만에 진화됐다.

A씨는 불이 난 뒤 차량에서 빠져나와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A씨는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혈중알코올농도 0.172% 상태로 승합차를 운전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는 술에 취한 상태로 주행 중 도로 구조물을 들이받고, 현장을 벗어나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도로교통법 위반 혐의로 불구속 입건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