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상의 회원 확대·회관 건립 초석 다져”
“진천상의 회원 확대·회관 건립 초석 다져”
  • 심영문 기자
  • 승인 2021.04.06 1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임 1주년 맞은 왕용래 회장

[충청매일 심영문 기자] “지난 1년간 회원확대와 회관건립의 초석을 다지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왕용래(사진) 충북 진천상공회의소 회장이 취임 1주년을 맞았다.

왕 회장은 지난해 4월 6일, 진천상공회의소 제6대회장으로 취임한 이후 열정과 노력으로 진천상의를 바로 세우고 위상을 드높이는데 최선을 다했다.

또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회원기업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했다.

그는 취임 직후 제일 먼저 코로나19로 어려운 기업을 대상으로 마스크를 배부했으며, 기업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기 위해 군수 초청 간담회 등 현장목소리를 전달하는 자리를 마련하기도했다.

특히, 기업의 경영지원을 위한 3t 미만 지게차 교육을 통해 관내 약 300명의 재직근로자에게 면허증 취득의 기회를 제공했으며, 새벽에 직장을 찾기 위해 인력사무소를 방문하는 구직자들을 위한 급식지원 사업을 진행했으며 큰 호응을 얻었다.

또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방역소독기를 무료로 대여하고 있으며, 60세 이상 근로자를 채용하는 기업에게 인건비를 지원하는 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왕 회장은 더불어 회원사와 마음을 모아 어르신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안전지팡이를 기증했으며, 재난안전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성금을 기탁하는 등 따뜻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사회공헌 사업 확대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왕용래 회장은 “코로나19를 비롯해서 기업경영 환경에 어려움이 많지만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우리 기업이 함께 노력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진천시 건설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상공회의소에서는 기업을 지원하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