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도시 청주, 5년간의 발자취 한눈에
문화도시 청주, 5년간의 발자취 한눈에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1.04.04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문화도시센터, 성과기록집 ‘시민, 빛을 모으다’ 발간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청주시와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문화도시센터(이하 문화도시센터)가 2020년 성과기록집 ‘시민, 빛을 모으다(사진)’를 발간했다.

2019년 12월 지역문화진흥법에 따라 제1차 법정 문화도시에 지정되기 훨씬 이전인 2016년부터 2018년까지의 준비과정과 2019년 예비도시로 보낸 시간, 그리고 2020년 문화도시 첫 해를 보내기까지 총 5년의 시간이 담긴 이번 기록집은, 문화도시 청주가 걸어온 길을 돌아봄과 동시에 앞으로의 시간에 대한 계획과 기대, 그리고 희망이 담겼다.

총 여섯 파트로 나뉜 이번 기록집은 △걸어온 길 △문화도시 청주 △3대 목표별 사업성과 △문화도시 멤버십 소개 순으로 구성돼 있다.

첫 번째 파트는 문화도시 청주가 되기까지의 여정이 담겼다. 문화특화지역 조성사업으로 시작된 2016에서 2018년까지 시민이 공감하고 함께 즐기는 청주만의 고유한 문화를 찾기 위해 치열하게 고민하고 열띤 토론을 나눴던 372차례의 라운드테이블은 그 여정의 뜻깊은 발자국이다.

그 발자국들이 모여 마침내 대한민국 첫 법정 문화도시가 된 이후 첫 해였던 2020년의 시간은 두 번째 파트에 담겼다.

세 번째에서 다섯 번째 파트는 기록을 통해 청주 곳곳에 문화라는 밝은 빛을 드리운 시민들의 기록이 담겼다. △시민 문화력 강화 △기록문화 브랜드 창출 △창의 생태계 구축 3대 목표 아래 진행된 총 17개 사업은 시민의 시민에 의한 시민을 위한 문화도시 청주를 만들어가는 문화 민주주의 발판을 다지는 과정이었다.

마지막 파트는 이 모든 문화력이 결집된 ‘문화도시 멤버십’이야기가 장식했다.

이처럼 2020년 성과기록집은 ‘시민, 빛을 모으다’라는 부제 그대로 문화도시 청주와 함께한 85만 시민의 이야기다.

문화도시센터 관계자는 “2020년의 문화도시 청주를 빛나게 한 ‘시민’들과 함께 올해는 ‘기록’을 방점에 두고 다시 뛰어보려 한다”며 “기록문화축제, 원로 문화예술인 구술채록부터 동네기록관들을 중심으로 한‘도시 이야기 여행’까지 새로 선보이는 사업들에도 시민 여러분이 함께 빛을 모아주시길 청한다”고 전했다.

문화도시 조성사업은 2024년까지 진행되는 5년 연속 사업으로 앞으로도 매년 시민, 도시, 문화의 성장 과정을 기록집으로 발간할 예정이다.

이번 기록집은 전국의 문화재단, 문화도시를 준비하고 있는 지자체 등 총 200여 곳에 배포되며, 문화도시센터(☏043-219-1026)로 문의하면 선착순 100권까지 무료로 받아볼 수 있다. 또한 문화도시 청주 홈페이지(www.cjculture42.org)를 통해 e-book 형태로 언제든 만나볼 수 있다. 문의전화 ☏043-201-201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