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대성비디오’,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
청주 ‘대성비디오’, 복합문화공간으로 재탄생
  • 최영덕 기자
  • 승인 2021.04.01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道문화재단, 콘텐츠누림터 유지강화사업 추진
브런치·수다시네마·시네마 파티·전시 프로그램 마련

 

[충청매일 최영덕 기자] 충북도와 충북문화재단이 콘텐츠누림터 유지강화사업으로 청주시 대성로 122번길에 ‘대성비디오’(사진), ‘가람신작’ 복합문화공간을 운영한다.

도민들에게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운영된다.

대성비디오의 새로운 운영주체인 ㈜이씨온플러스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하고 있다.

브런치시네마는 오전 11시부터 인근 공무원 및 직장인들의 점심시간을 활용하고 인근 상점들의 음료 및 점심을 구매해 짧은 영화를 관람하면서 즐기는 프로그램으로 주변 상권 활성화도 기대하고 있다.

수다시네마는 오후 1시부터 충북 맘스카페와 함께 육아에 지친 엄마들의 공간으로 탈바꿈을 시도하고 추후 요양원, 주간보호센터와 연계한 노인들의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다. 

시네마 파티는 사전예약제로 운영할 계획으로 젊은 청년들의 시네마 파티공간과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가족들의 추억의 공간으로서도 활용할 계획이다.

언택트 시대 충북 관광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충북 관광지의 봄’ 전을 준비해 멀리 가지 못하는 가족과 함께 대성비디오에서 충북을 한눈에 볼 수 있는 프로그램도 제공할 계획이다.

모든 프로그램 참여 신청은 사전예약을 하면 편리하다.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5인 이상은 금지되며, 자세한 예약 및 문의(☏010-9978-7932)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