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시, 청소년 예술감수성 높인다
당진시, 청소년 예술감수성 높인다
  • 이봉호 기자
  • 승인 2021.03.03 1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한대와 협약…행사 등 공동 추진

 

[충청매일 이봉호 기자] 당진시는 3일 시청 목민홀에서 세한대학교(총장 이승훈)와 청소년 예술감수성 향상을 위한 협약(사진)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홍장 당진시장과 세한대학교 이승훈 총장, 정회인 사무처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양 기관은 당진시 청소년들의 문화 감수성 향상과 정서적 안정을 위해 상호 신뢰와 협력을 강화함으로써 다양한 청소년 문화행사를 기획·추진할 수 있는 체계를 구축했다.

특히 양 기관은 △양질의 청소년활동(문화·예술 포함) 프로그램 개발 및 지원 △청소년 활동의 실효성 확보를 위한 맞춤형 현장 교육 및 개선 방안 논의 △청소년 활동의 홍보 콘텐츠를 활용한 대내외적 홍보 △청소년 활동·봉사를 지속적으로 발전시킬 수 있는 방안 마련 등에 대해 적극 협력해 나갈 계획이다.

김홍장 당진시장은 “양 기관이 지속적인 협력관계를 구축해 당진시 청소년들이 문화·예술활동에 많은 관심을 갖고 차후 지속가능한 당진시의 발전에 이바지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