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병옥 음성군수, 1.5단계 방역 철저히 관리 당부
조병옥 음성군수, 1.5단계 방역 철저히 관리 당부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1.03.02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최선, 군정 제안사업 면밀 검토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조병옥 음성군수가 2일 오전 주간업무 영상회의를 통해 코로나19 방역에 대해 느슨해지지 않도록 철저한 관리를 당부했다.

이 자리에서 조 군수는 “지난달 26일부터 요양병원, 요양시설, 고위험 의료기관과 1차 대응요원에 대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됐다”며 “앞으로 연말 집단면역 형성 전까지는 긴장감을 늦춰서는 안 된다”고 백신 접종에 관심을 보였다.

이어 조 군수는 “최근 외국인 근로자가 근무하는 기업체를 중심으로 확진자 발생이 늘고 있다”며, “관내 기업체의 철저한 방역과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의 5인 이상 모임금지, 유흥시설 영업시간 제한도 2주 연장돼 방역수칙 지도점검과 공직사회 방역관리를 계속 이행해 달라”고 주문했다. 

특히 제332회 임시회 의회 보고에서 2021년 군정 주요업무계획 후속조치와 관련해 제기된 사업의 문제점을 개선, 보완 추진과 건의된 사업은 타당성과 추진 가능성 방안을 면밀히 검토해 군정 주요 현안은 정례의원 간담회 시 의회와 원활한 소통의 상생 협력관계 유지를 당부했다.

이와 함께 조 군수는 “눈, 비가 그치고 나면 다시 건조해질 수 있다”며 “사소한 실수나 안전 불감증으로 인해 산불이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한 예방활동과 불법 소각행위 단속, 영농 폐비닐 수거를 통해 산불발생 위험요인을 사전에 차단하라”고 덧붙였다.

이 밖에 조직이 성과를 내기 위한 직원들의 역량을 집중해 최근 임용된 신규 공직자들이 신속히 조직에 적응하도록 선배공무원의 멘토 역할 등 상하, 동료간 존중의 배려와 양보를 바탕으로 부당한 지시나 압력행사, 갑질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모두가 힘써 줄 것을 챙겼다.

끝으로 조 군수는 “3월은 모든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만큼, 주요 현안사업에 대해 점검, 확인하고 내년 정부예산 확보를 위한 신규사업 발굴도 지속해 추진하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