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 셋째아 출산 주택자금 지원 첫 수혜자 나와
제천시 셋째아 출산 주택자금 지원 첫 수혜자 나와
  • 조태현 기자
  • 승인 2021.01.17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제동 A씨 4000만원 혜택
오늘 이벤트 열고 분위기 확산

[충청매일 조태현 기자]  충북 제천시가 올해부터 추진중인 파격적인 인구정책인 ‘3쾌(快)한 주택자금’ 지원사업 첫 수혜자가 나왔다.

이 인구정책은 첫째아 출산시 150만원을 지원하고, 둘째아는 1천만원, 셋째아는 4천만원의 주택 대출 자금을 지원해 준다. 총 5천150만원을 시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17일 시에 따르면 시는 지난 1일 셋째 아기를 출산한 제천시 강제동 A(35)씨에게 주택자금 4천만원을 지급하기로 했다. 7세와 8세 아들을 둔 A씨는 셋째아는 딸을 얻었으며, 복덩이 딸 덕분에 아파트를 장만하면서 생긴 대출금 1억여원 중 4천만원을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시는 오는 7월부터 6개월 간격으로 8회로 나눠 각 500만원씩 A씨의 주택 담보 대출금을 지원할 예정이다. 올해 3쾌한 주택자금 지원사업 총 사업비는 28억원으로 수혜자는 750여명이다.

시는 18일 화산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주택자금지원 사업 첫 수혜자 축하이벤트를 열어 출산 장려 분위기 확산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