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오는 20일까지 ‘2021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단양군 오는 20일까지 ‘2021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 개최
  • 조태현 기자
  • 승인 2021.01.17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조태현 기자] 단양군이 지난 15일부터 오는 20일까지 주요 핵심 사업의 추진 상황을 점검하고 대응 방안을 모색하는 ‘2021년 주요업무계획 보고회’를 개최하고 있다.

단양군은 이번 보고회는 꿈과 희망이 있는 살기 좋은 단양 건설을 위한 역점사업과 코로나19 극복, 민생경제 회복에 초점을 맞춰 진행하고 있다고 17일 밝혔다.

지난 15일에는 관광정책과, 환경과, 산림녹지과, 균형개발과 등 4개 부서가 보고를 진행했다.

관광정책과는 시루섬나루, 상진나루 계류장 설치 등을 통한 수상관광 활성화와 단양 D캠프 조성사업, 야간경관 조성 등 체류형 관광 기반시설 확충에 대해 설명했다.

19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시루섬 생태탐방로 조성 사업을 2022년까지 완공해 포스트코로나 시대 테마와 힐링이 가득한 체류형 관광 도시로 재도약을 위한 성장 동력을 창출한다는 계획안을 내놨다.

환경과는 국가지질공원 인증에 따른 기반 시설을 확충하고 본격적인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인증을 위한 준비에 착수한다는 방침이다.
또 노후경유차 폐차지원, LPG화물차 구매지원 등을 통한 깨끗한 대기환경 조성에 힘쓴다는 계획이다.

산림녹지과는 소선암 치유의 숲, 단양 수목원 등 산림 속 휴양, 치유, 관광 여건을 조성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산불예방, 돌발해충 방제 등을 통해 안전하고 건강한 산림 실현에 나선다.

균형개발과는 국토의 난개발 방지와 주민편의를 위해 ‘2025 군 관리계획’ 수립과 도심기능 활성화를 위한 도시재생뉴딜사업 추진에 온 힘을 쏟는다는 방침이다.

업무보고회는 18일에 지역경제과, 농업축산과, 농업기술센터, 농산물마케팅사업소가 19일에는 상하수도사업소, 민원과, 문화체육과, 재무과, 다누리센터가 20일에는 정책기획담당관, 자치행정과, 주민복지과, 안전건설과, 보건소가 진행한다.

류한우 군수는 “올해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위기를 극복하고 민선7기 사업을 마무리해야 하는 시기”라며 “군민이 행복한 단양 실현을 위한 사업이 조기에 마무리될 수 있도록 책임감을 갖고 업무보고회를 준비해 달라”고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