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내륙철도 지선, 획기적인 노선”…국토부 설득 총력
“중부내륙철도 지선, 획기적인 노선”…국토부 설득 총력
  • 김상득 기자
  • 승인 2021.01.13 1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병옥 음성군수 일행, 국가철도망구축 계획 반영 촉구

관련 지역구 국회의원 9명 염원 담은 공동건의문 전달
조병옥(왼쪽) 충북 음성군수가 지난 12일 임호선(왼쪽 두번째) 국회의원과 함께 국토부를 방문, 국가철도망구축 계획에 중부내륙철도 지선 반영을 설명하고 있다.
조병옥(왼쪽) 충북 음성군수가 지난 12일 임호선(왼쪽 두번째) 국회의원과 함께 국토부를 방문, 국가철도망구축 계획에 중부내륙철도 지선 반영을 설명하고 있다.

 

[충청매일 김상득 기자] 조병옥 충북 음성군수와 임호선 국회의원, 음성군철도대책위원회, 최용락 군의회 의장이 지난 12일 국토교통부를 방문,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 계획에 중부내륙철도 지선의 반영을 촉구했다.

이날 조 군수는 국토부 방문에서 중부내륙철도 지선 건설을 염원하는 서울 강남구, 경기도, 충북 청주, 충주, 음성 지역구 국회의원 9명이 채택한 공동건의문을 전달했다.

공동건의문에는 수서~광주~이천~감곡~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을 잇는 중부내륙철도 지선을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건의하는 내용을 담았다.

특히, GTX-A, C 노선과 연계해 서울 동·북부, 경기도와 중부권 네트워크가 형성돼 11개 공공기관이 있는 충북혁신도시의 미비한 광역교통체계 개선 효과와 수서에서 청주공항까지 환승 없이 52분 만에 도착할 수 있는 획기적인 노선임을 설명했다.

총 55.3㎞를 연결하는 감곡부터 청주공항까지의 노선은 1조7천억원 사업비가 소요되며, 임호선 국회의원과 이시종 충북도지사, 조병옥 음성군수의 민선 7기 공약사업이다. 수도권인 수서~광주 노선과 중부내륙철도(이천~충주~문경) 기존노선 연결로 수서~광주~이천(부발)~감곡~충북혁신도시~청주공항 간 열차 운행이 이어질 경우 중부내륙과 충북혁신도시, 청주공항과의 철도 접근성 향상은 물론 총 1만9천193명의 고용유발 효과도 예측된다.

이에 앞서, 충북도와 음성군은 중부내륙철도 지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위해 지난해 9월 음성군민의 75%인 7만334명이 동참한 서명부를 국토부에 전달했다.

이어 11월, 중부내륙철도 지선 유치 염원 민·관 합동결의대회와 음성군철도대책사무소 개소식 개최를 비롯해 음성군철도대책위원회가 개설한 SNS에 홍보영상과 관련자료를 게재하는 등 지역주민들에게 중부내륙철도 지선의 당위성을 지속적으로 홍보하고 있다.

조 군수는 “중부내륙철도 지선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을 위해 힘을 모아준 군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지속적으로 관련부처 등을 방문해 사업의 당위성을 알려, 중부내륙철도 지선이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