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타고 시민공예가 작품세계 속으로
랜선타고 시민공예가 작품세계 속으로
  • 김정애 기자
  • 승인 2021.01.12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공예관, 시민공예아카데미 온라인 수료展

 

[충청매일 김정애 기자] 연일 이어지는 한파를 녹일, 시민공예작가들의 열정 가득한 전시가 찾아온다.

청주시와 청주시한국공예관(관장 박상언)이 지난 12일 공예관 공식 홈페이지에서 시민공예아카데미 수료전을 온라인 개막했다.(사진)

이번 수료전은 공예관이 19년 동안 이어온 운천동 시대를 마감하고 2019년 내덕동 문화제조창으로 이전한 이후 첫 배출하는 시민공예아카데미 수료생들의 작품전으로, 총 95명의 시민작가가 도자 ·가죽·물레 등 7개 분야의 112점 작품으로 랜선 관람객을 만난다.

계속되는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탓에 수업기간이 약 2개월 정도 단축되는 어려움 속에서도 공예에 대한 열정을 잃지 않고 시민 공예가로 거듭난 수강생들은 “코로나19 때문에 여러모로 어려움을 겪었지만, 그 고단함마저도 ‘공예의 즐거움’ 덕분에 이겨낼 수 있었다”며 “시민 공예가로서 첫 걸음을 내딛는 이번 전시에 많은 시민들이 함께 해주시길 청한다”고 입을 모았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개막한 이번 수료전은 공예관 공식 홈페이지(www.cjkcm.org/craft7)를 통해 언제 어디서든 상시 관람이 가능하며, 이달 24일까지는 사전 예약으로 방문 관람도 가능하다.

방문 관람은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철저히 준수해 진행하며 사전 예약 등에 관한 자세한 안내는 공예관 공식 홈페이지 또는 전화 ☏043-268-0255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상언 관장은 “올해로 20년을 맞는 공예관의 대표적인 교육프로그램인 ‘시민공예아카데미’를 통해 현재까지 약 3천명에 달하는 시민 작가들이 배출됐다”며 “앞으로도 공예관을 통해 ‘공예의 즐거움’을 접하는 시민들이 더욱 많아지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