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우 충북교육감 “수능 전 학교 방역 관리 철저해야”
김병우 충북교육감 “수능 전 학교 방역 관리 철저해야”
  • 최재훈 기자
  • 승인 2020.11.22 1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매일 최재훈 기자] 김병우 충북도교육감이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둔 시점에서 일선 학교의 철저한 방역 관리를 주문했다.

김 교육감은 간부회의에서 “최근 코로나19 확산세가 우리 지역 코앞에 다가와 긴장을 늦추지 못하게 하고 있다”라며 “어떠한 경우이든 실시간 상황 대처를 효과적으로 하기 위해 우리가 만든 예방 대책 매뉴얼을 단위학교에서 철저히 준수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음성에서 학생 확진자가 나왔는데 해당 학생이 미열이 있는 상태에서 등교가 이루어져 상황 대처에 혼선이 있었다고 생각된다”며 “감염병 확산세가 장기화하면서 방역 관리가 느슨해졌다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는 대목”이라고 지적했다.

수학능력시험과 관련해서는 “수능이 채 2주도 남지 않은 상황에서 ‘수능 특별 방역 기간’ 중 구성원들이 지켜야 할 사항들을 철저히 준수해 수험생의 감염 위험을 최소화해야 할 것”이라며 “학원, 교습소, 스터디카페 등 수험생 출입 가능성이 높은 시설의 방역 관리가 제대로 이루어지고 있는지 철저히 점검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또 “지역 확산을 최소화하기 위해 다중이용시설이나 소모임 등은 가급적 자제해 달라”라며 “우리 아이들이 수능을 무사히 치러 다음 단계의 전형 일정에 임할 수 있도록 따뜻한 배려와 철저한 방역 관리에 모두 동참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